본문 바로가기

재벌가 해외부동산/연예인

JYP 불법용도변경'사실'- 벌금 2천5백달러 아직 미납 : 뉴욕시 '주거'아닌 '사무실'허가 [서류원문첨부]


원더걸스가 미국활동중 JYP 엔터테인먼트로 부터 부당한 대우를 받았다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5/11/2010051102485.html]

이 건과 관련, 사무실을 숙소로 사용하다 뉴욕시에 적발, 벌금이 부과됐다는 보도는 사실입니다

뉴욕시 빌딩국, 뉴욕시 재무국, 뉴욕시 소방국등의 제반 서류를 확인한 결과 JYP ENTERTAINMENT INC [이하 JYP 뉴욕]는 사무실을 숙소로 사용하다 소방당국에 적발돼 벌금 2천5백달러가 부과됐으며 뉴욕시간 5월 11일 오전 11시 25분현재 이를 납부하지 않았습니다 



JYP 뉴욕 건물은 뉴욕 맨해튼 31가에 있는 지하1층 지상3층 건물로 주소는 110 EAST 31ST, NEWYORK. NY 10016이며 한때는 인쇄소로 사용되기도 했던 건물입니다

뉴욕시 소방당국은 지난해 5월 28일 이 건물에 소방점검을 나갔다 이 건물중 일부층이 사무실이 아니라 숙소로 무단용도변경돼 사용중인 사실을 적발해 뉴욕시 빌딩국에 보고했으며 ECB [환경조정위원회]는 JYP뉴욕의 무단용도변경에 대해 2천5백달러의 벌금을 부과했습니다


뉴욕시 재무국 확인결과 벌금이 부과된지 1년이 다돼가는 뉴욕시간 5월11일 오전 11시 25분까지 이 벌금은 납부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건물은 JYP가 지난 2007년 1월 18일 3백51만6천여달러에 매입했으며 신한은행에서 일부 융자를 받았습니다

JYP DEED -
뉴욕시는 무단용도변경으로 벌금을 부과했는데 과연 이 건물의 당초 용도는 무엇일까요
미국에서는 건물의 용도를 C/O [CERTIFICATE OF OCCUPANCY]라고 부르며 흔히들 'CO'라고 합니다
한국처럼 이 CO가 있어야 입주를 할 수도 있고, CO 규정에 맞게 건물을 사용해야 합니다

뉴욕시 빌딩국 확인결과 이 건물의 CO는 지난 1921년 3월 28일 1층은 가게, 2-3층은 스튜디오로 승인받은 이래 현재까지
모두 3차례 변경허가를 받았습니다
다시 말해 빌딩국에 보관중인 이 건물의 CO서류는 모두 4개 였습니다 [서류4건 첨부]

첫번째 CO는 서류번호 2939로 1921년 3월 28일 허가됐으며 건물용도는 1층은 가게, 2,3층은 스튜디오였습니다 [주거불가]
두번째 CO는 서류번호 25091로 1939년 9월 7일 수정, 승인됐으며 이때 건물용도는 주거가 가능한 APARTMENT였습니다
세번째 CO는 서류번호 86467로 1984년 11월 19일 수정, 승인됐으며 건물용도는 지하와 1층은 PRINTING 2,3층은 OFFICES 였습니다 [주거불가]
네번째 CO는 서류번호 115944로 1998년 11월 20일 수정, 승인됐으며 건물용도는 지하,1,2,3층 모두 OFFICES 였습니다 [즈거불가]


M000002939 co jyp -
M000025091 jyp co -
M000086467 co jyp -
M000115944 co jyp -

따라서 현재 이 건물에 허가된 용도는 네번째 CO가 적용돼 OFFICES 즉 사무용 건물이며, 잠을 자는등 주거용[RESIDENTIAL]으로 사용하는 것은 명백한 불법입니다

JYP측은 '원더걸스측이 뉴욕 맨해튼 숙식을 원했으며 벌금문제는 조금 더 알아봐야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보도되고 있습니다
원더걸스가 아니라 오바마 대통령이 JYP뉴욕건물에서 자고 싶다고 원하더라도 사무용건물을 숙소, 주거용으로 사용할 수는 없는 것입니다, 불법입니다.
마치 원더걸스의 희망사항을 들어준 것처럼 해명하고 있으나 원더걸스의 희망사항을 수용할 생각이 있었다면 법적으로 주거가 허용된 다른 맨해튼 거처를 마련해 줬어야 할 것입니다
벌금문제는 더 알아봐야겠다는 답변을 언론보도를 통해 접했습니다만 벌금 2천5백달러 부과됐고 JYP뉴욕은 아직 벌금을 납부하지 않았습니다


  • 앵벌이 방패막이 2010.05.11 22:04

    이렇게 버젓한 증거 있으면 뭐하냐?
    6PM때처럼 이번에도 원더걸스 멤버가 방패막이로 나와 JYP 무고를 주장할텐데~

    박진영 대단하다~
    성공을 담보로 아이들 앵벌이, 방패막이 시키는건 역시 탁월한듯~

  • 으이긍..... 2010.05.12 00:18

    jyp는 이런 서류들이 조회가능하다는 사실을 몰랐던 모양?
    대단하다고 할 수 밖에..........

  • 우리나라는 2010.05.12 00:32

    아이돌의 너무 상술로 부려 먹는듯 솔까 상품으로 만들어지는 기획돼서 나오는 가수들이기는 하지만 사람인데 사람으로서의 이성적인 면도 어느정도 가지고 보는게 아니라 돈으로 밖에 안보는게 문제인듯 그러다보니 인간적으로 대우를 해줘야 하는것인데 이성적인것보다 본인들 이익만 추구하려고 하니 거기다 나이들이 어려서 회사에서 이렇게 하라고 강요하면 제대로 반박도 못하고 하는 아이돌들도 많고 예휴 그러다보니 계약문제로 분쟁까지 일어나는 사태까지 발생했으니 말 다했죠 뭐

  • 사람들참. 2010.05.12 02:04

    그 영어교사라는 사람이 의도하는 바가 단지 불법입니까? 그 '불법'이란 말을 통해 부당대우란 것을 강조하는 형태잖아요.

    이 문서를 보면 그 교사의 말이 더 이상합니다. 2009년 10월달 부터 일하다가 2010 5월 잘리기 전까지 일했다는 사람이 어떻게 2009 5월달에 발부된 벌금을 알 수 있었을까요? 저 사람이 무슨 부동산 전문가나 관리감독하던 공무원이었었나요?

    단지 그 '불법'이란 말만 드러내므로써 마치 원더걸스가 천막집이나 판자촌에서 부당하게 지내고 있다는 뉘앙스를
    뿌리고 있을 뿐입니다.

    여기서 기록에도 보듯이 이 건물은 '주거용' 목적으로 사용되었던 적도 있습니다.
    한 마디로 건물용도 변경이 신고가 되지 않고 용도변경되었기에 벌금을 문 단순한 행정처분에 지나지 않은 일입니다.

    이런 경우는 우리나라에도 수없이 많이 있는 일이며, 하다 못해 아파트 베란다 등도 불법이라고 행정처분을 내리던 일이 불과 몇년전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그 베란다를 용도변경해서 살고 있는 아파트 주민들이 자기 가족들을 부당대우 했다고 하는 사람은 그 어디에도 없습니다.

    그냥 해고된 마음에 악의적인 앙심을 품고 꼬투리를 잡으려고 하는 것이 뻔한 데도, '불법'이란 말을 강조하므로써 부당대우와 불법간의 차이점을 간과하고 있습니다. '불법'이란 건 따지고 보면 침을 뱉는 행위조차도 불법인 나라가 있고, 담배를 길거리에서 펴도 불법이 되는 나라가 있습니다.

    • 수고 많네... 2010.05.12 20:39

      이런 댓글도 써야 하고..정말 근무중 수고 많네...하지만 어디 밥벌어 먹기 쉬운가 힘내게..

  • 미노 2010.05.12 02:15

    전 안치홍 좋아하는데...
    님도 좋아하세요??????

    글 잘 읽었습니다^^;

  • 지나가다.. 2010.05.12 03:48

    이 블로거의 글은 팩트네요.

    원더걸스가 불쌍한지 아닌지 JYP가 원더걸스를 학대했는지 안했는지는
    이 글에서 댓글로 나올 이야기는 아닌것 같네요.
    또한 기사가 악의적이냐, 폭로한 교사가 어떤 마음으로 폭로 했는가도
    이 글에서는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해요.

    이 글은 사실만을 알려주고 있을뿐 입니다.
    JYP 미국 지사에서 불법으로 건물을 사용하였고, 벌금을 아직 내지 않았다.

    글 잘보고 갑니다.

  • 시선의 차이가 그러네요 2010.05.12 04:30

    해럴드 원문 읽었는데요, 그 어디에도 원걸이 부당대우 받았다고 말 한 부분 없습니다. 사실의 나열이 였는데 미국인 시선으로 본 것이죠, 그 글이 한국어로 기사화 되면서 부당대우라는 타이틀로 변한 거죠. 한 멤버가 미국서의료보험 안되냐고 물은 것, 1달러 가격에 판매된 cd, 불법 으로 사용한 숙소, 아빠가 의식불명인 상황에서 무대에 선 것등이 그 사람에게 의아했다는 것. 마지막 멘트로 무슨 보상을 바래서 말을 하는게 아니라 원걸이 3년이란 계약기간이 남아 자신의 의사를 롭게 표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사람들이 사실을 알아야 할 것같아서 말한다는 내용.
    말에는 어감이 있는데 이사람의 말은 원걸을 걱정하는 어감으로 저는 이해했습니다. 물론 한국이라면 어쩜 그만한 고생 사서도 하는데 할 수도 있지만 외국,미국서 활동하면서 그 흔한 해외여행자(선지불해주는 것도 많아요)보험 의료대책도 없이 , 주거의 안전성(그 건물이 좋던 나쁘건)의 보장등을 고려 했어야 한다는 거죠. 미국서 활동 시키려한다면 적어도 미국인이 납득하는 환경(의료대책이나 주거정도는)에서 했어야 하는 것이 멤버들을 배려하는 게 아니였을까 생각 해 봅미다.

    • 저도 그 원문 읽었습니다. 2010.05.12 04:53

      글 내용이 전체적으로 제와피가 부당한 방법을 사용해서 원더걸스를 대우하고 있다는 쪽으로 몰고 가며 그 성과를 폄하하는 쪽으로 명백히 흐르고 있습니다.

      뒤에 붙인 원더걸스를 위하는 척 하는 말은 누구라도 쓸 수 있는 말입니다.

      그 글을 읽은 사람들은 누구나가 원더걸스 골방에서 지내며 아파도 치료받지 못하고 갇혀사는 듯한 인상을 받을 수 밖에 없습니다. 의도적으로 그런식으로 문장을 구성했으니까요.

  • 지나가는 2010.05.14 05:30

    부끄럽네요;; 나름 한국에서 알아주는 기획사가 외국에서 벌급 체납도 제대로 안하다니;;;;
    미국에 가서 한국 이미지만 나쁘게 만드는건 아닌가 모르겠네요.

  • 2010.05.21 23:53

    제와피 비리를 낱낱이 밝혀주세요. 돈때문에 여러사람 악성루머로 매장시키고, 아픈 애들 돈버느라 치료도 못받게 하고 진짜 벌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