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북한-군사-위성사진2010. 4. 24. 20:53
Loading
사라진 10미터 어디에 - 제3의 부표 해저구조물 실체 규명 시급 http://andocu.tistory.com/1483
민.군 합동조사단은 25일 천안함의 침몰원인으로 선체에 직접타격이 가해진 것이 아니라 인접거리에서 강한 외부폭발에 의한 것으로 잠정 결론 낸 것으로 알려졌다.

원본출처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4/25/2010042500212.html?Dep1=news&Dep2=headline1&Dep3=h1_01_rel01

정부의 한 고위 소식통은 25일 “합조단 과학수사팀이 전날 인양된 함수 절단면을 육안 감식과 함께 카메라로 촬영해 분석한 결과, ’수중 비접촉 타격’으로 잠정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이는 어뢰 등 수중무기가 천안함을 직접 타격한 것이 아니라 선체 밑바닥 또는 최근접 거리에서 폭발한 것을 의미한다”면서 “1차 조사 결과처럼 이번에도 외부폭발에 의한 사고일 정황을 한층 높여줬다”고 말했다.

선체 바닥 1m 수심 또는 최근접 거리에서 어뢰가 폭발하면 버블제트(물기둥) 현상이 발생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그는 전했다.

다른 소식통은 “함수 절단면 내부를 감식한 결과 어뢰 등이 선체를 뚫고 들어와 폭발한 것으로 보이는 흔적들이 없었다”면서 “함수 절단면 내부에서 화재 흔적은 없고 전선피복 상태도 함미 절단면 내부와 비슷해 외부폭발에 의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전날 인양된 함수 절단면 하단부와 지난 15일 인양된 함미 절단면을 맞춰보면 아랫부분은 ’∧’ 형태이고 윗부분은 반대로 ’∨’ 모양을 나타내 외부폭발에 의해 충격이 바닥에서 연돌(연통) 부분으로 치솟았음을 보여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