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중앙일보는 지난 4월 9일자에서 노건호씨가 실리콘 밸리 벤처기업에 약 10만달러정도를 투자했다고 보도했었습니다

당시 기사에는 노건호씨는 만달러정도를 투자했다고 말했지만 노씨의 스탠포드 동문인 호모사장은 10만달러 투자했고
연철호에게도 투자를 권했지만 거절당했다고 돼 있습니다

이기사를 보면서 몇개월전 회사를 찾아봤습니다

노건호는 지금은 자료를 모두 지웠지만 페이스북을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노건호는 페이스북에 자신의 친구들을 등록했습니다

중앙일보에 호모씨로 보도된 호창O 씨, 국내 창투사에서 일하는 DAVID S YOON,  오르고스에서 일하는
정조O씨, 박광O씨, 이강O씨등이 당시 노씨의 친구목록에 있었습니다

호모씨 이름을 검색하자 GLOBAL TONGUE INC라는 회사가 나왔었습니다
이 회사는 2007년 7월 16일 캘리포니아주에서 설립된 회사이며
회사주소는 샌프란시스코 팔로 알토 였습니다


이 회사가 운영하는 웹사이트는 WWW.VIIKII.NET 으로 한국의 영화나 드라마등
동영상 컨텐츠를 영어 스패니시어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 등으로 서비스하는 회사였습니다

이 회사는 동영상 저작권을 사서 동영상을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유투브등 동영상 사이트의
주소만 링크해서 제공하고 있으며 광고를 유치해 수익을 올리는 구조였습니다




이 회사는 지난해 8월 인턴쉽 학생들을 모집하기도 했었습니다

또 문지O 씨가 비키넷 블로그를 통해 비키넷의 발전방향등을 모색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현재 비키넷 사이트를 들여다보면 정상적인 운영은 되지 않고 있는듯 합니다

대신 비슷한 형태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D사 [이름은 밝히지 않겠습니다]가
이 회사와 관계가 있는 듯 합니다

똑같은 구조의 서비스회사는 많지만 D 사 사이트에서 동영상을 클릭하면
로딩되는 동안 비키라는 단어가 떠오르게 됩니다

그러나 D사 이름으로는 캘리포니아주에 법인등록이 돼 있지 않았습니다

과연 글로벌 텅, 비키넷과 D사는 어떤 관계인지 궁금합니다

Loading
노무현 대통령의 아들 노건호씨가 지난 1월 15박스 분량의 자수물품 [EMBROIDERY]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화면창 첨부자료에 게시된 선하증권을 보면 하주는 노건호, 화물인수자도 노건호로 돼 있습니다 [화면창 1번 참고]
노건호씨 이름으로 노건호씨에게 보낸 것입니다 [노건호씨 본인이 보낸 것일 수도 있고 가족들이 보낸 것일 수도 있습니다]
선하증권 노건호 이름 옆의 숫자는 노씨의 생일을 의미합니다

선하증권에 기재돼 있는 화물인수자 노건호의 주소는 노무현 대통령의 아들 노건호의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마운틴뷰의 
집주소와 정확히 일치했습니다 [노건호씨는 미국 체류중 샌프란시스코와 샌디에이고에 살았으며 제가 알고 있는 주소와 정확히 동일합니다-주소관련 서류는 추후 공개하겠음]

이 화물은 부산항을 출발해 미국 캘리포니아 롱비치항에 2009년 1월 4일 도착한 것으로 돼 있습니다

궁금한 것중 하나는 과연 내용물이 무엇인가 하는 것인데 자수물품 EMBROIDERY 으로 영문기재돼 있는 것을 감안하면 아마도 한복이나 자수 병풍등이 아닐까 추정됩니다

수량도 꽤 많죠 무게가 2백킬로그램에 박스로 15박스나 됩니다

새로 태어난 손녀에 대한 할아버지 노무현 전대통령이나 권양숙 여사의 의 새해 선물이었을 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되지만 본인이 아니고서야 내용물은 알 수 없습니다

선하증권은 선박회사에서 화물인수자에게 발행하는 것으로 이 선하증권을 제시하면 물건을 넘겨 받을 수 있는 일종의 유가증권입니다

선하증권을 보며 가장 관심을 끈 것은 하주 즉 발송인의 주소였습니다 '1-3-101 GAHOE' 로 나오는 바
서울 종로구 가회동임을 알았지만 주소가 이상했습니다

아마도 가회동 1-3번지 101호가 아닐까 하는 추정에 이르렀고 확인결과 가회동에 1-3번지 101호가 있었습니다

여기서 떠 오른 또 다른 의문, 노건호씨는 2006년 여름 미국 스탠포드대학으로 유학을 갔는데
그렇다면 이 주소는 무엇인가,

유학전 노건호씨가 살던 곳의 주소인가, 아니면 혹시 청와대의 안가, 혹시 숨겨둔 집등 여러갈래로
추정했으나 2008년말이면 이미 정권이 바뀐지 약 1년이 지났을 시점이라 안가일 가능성은 없지 않나 싶습니다

확인결과 전혀 다른 이름의 소유주가 나왔습니다 등기부등본은 법적으로 열람가능하기에
등본을 공개합니다 [화면창 2번 참고]

전세집이라면 전세등기 설정등이 돼 있어야 되는데 등기설정등이 없는 아주 깨끗한 등기부등본 이었습니다
하기야 노씨가 국내에 있을때라면 2006년 여름 이전인데 아버지가 대통령인데 등기설정할 필요가 없지
않았나 싶기도 합니다

그러나 아무래도 주택 소유주는 뭔가 노대통령일가와 특수한 관계에 있는 사람이 아닌가 하는 생각입니다

우연히 입수한 선하증권이 여러가지를 생각하게 합니다 대통령 아들에게 보내진 선박화물 과연 무엇일까요

다운로드는 화면창 아래 파일명을 클릭하십시요






노건호 ROH GUN HO BL 20090104 -
노건호 ROH 가회동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