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없음2012. 5. 7. 14:01
Loading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의 부인 신연균씨가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재단법인 아름지기에는 이건희 삼성회장의 부인 홍라희씨를 비롯해 조현준, 이희상, 조태권, 박영주, 김영호씨등이 이사를 역임했으나 대표는 계속 신연균씨가 맡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재단법인 아름지기의 법인등기부 등본확인결과 아름지기는 2001년 12월 13일 설립돼 닷새뒤인 12월 18일 등기를 마쳤으며 설립이후 대표이사는 신연균씨가 맡아 왔으며 신씨는 대표권 제한규정에 의해 신씨외에는 대표권이 없다고 규정돼 있었습니다 


현재 아름지기 등기이사는 박철준, 안상균, 민현식, 김봉렬씨등 신씨를 포함해 5명이며 윤영각씨등 2명은 등기이사가 아닌 감사를 맡고 있습니다 


아름지기에는 홍라희씨가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역임했으며 조현준 효성사장, 이희상 동아원회장, 조태권 광주요회장,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등이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맡았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 광주비엔날레 대표총감독을 맡았던 김선정씨가 2005년까지 이사를 지냈으며 이상해 성대교수와 한상호변호사등이 2005년부터 2009년까지 이사를 역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영주 이건창호회장도 2004년부터 2005년까지 이사를 지냈으며 이명희씨도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역임했으나 이건희 회장의 동생인 이명희 신세계회장이 아닌 동명이인으로 밝혀졌습니다.


이외에도 서재량, 김인숙, 이운경, 정청장, 정인숙씨등이 이사를 지냈으며 이동윤 주식회사 세하사장의 부인 남정우씨도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지냈습니다 



재단법인 아름지기는 또 전육 전 중앙일보 편집국장으로 부터 기부받은 한옥으로 체험관을 운영하고 있는 경남 함양에도 분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창원등기소에 등기를 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법인등기부등본


아름지기법인 함양등기부등본



카테고리 없음2009. 11. 23. 11:59
Loading

세림제지로 잘 알려진 세하주식회사 대표이사인 이동윤 - 남정우 부부가
지난 2005년 하와이 호놀룰루 호쿠아 콘도를 매입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동윤 남정우 부부는 2005년 11월 30일 하와이 호놀룰루 소재
1288 ALA MOANA BLVD 소재 'HOLUA' 콘도의 31C 를 백2만5천달러에 매입했습니다

매입계약서에는 한국주소를 기재하기 않고 하와이 주소인
1440 KAPIOLANI BLVD #1201, HONOLULU,HI,96814를 기재했습니다

그뒤 남정우씨의 이름을 딴 JWN CORPORATION을 설립했습니다

이들은 2006년 1월 이동윤씨의 이 콘도지분을 JWN CORPORATION에 양도해
현재 이콘도는 남정우씨와 JWN 공동소유로 돼 있습니다

현재 이 콘도의 호놀룰루 카운티 평가가격은 백90만9천3백달러로
두배 가까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들 부부가 콘도를 매입한 2005년 11월은 투자용 해외부동산 취득이
전면 금지돼 있던 시기였으며
주거용 해외부동산 취득 한도도 백만달러이하만 가능했던 시기였습니다

남정우씨는 2001년 11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씨,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의 부인인 신연균씨,
조석래 효성그룹회장의 부인인 송광자씨등과 함께 비지정문화유산을 돌보는 비영리 재단 '아름지기'를 설립해
활동하고 있기도 합니다


이동윤 남정우 하와이 부동산 매입 200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