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딸 정연씨의 미국 아파트 매입대금과 관련한 불법송금 의혹을 수사 중인 대검찰청 중앙수사부(검사장 최재경)는 박연차(67) 전 태광실업 회장을 조사했다고 28일 밝혔다.

중수부는 최근 박 전 회장을 소환해 전직 수입차 중개상 은모(54)씨가 현금 13억원을 불법으로 환전한 뒤 송금한 100만 달러의 자금출처와 송금을 지시한 인물 등에 대해 조사를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 전 회장은 2009년 '박연차 게이트' 수사 당시 정연씨의 아파트 매입자금 명목으로 140만 달러를 건넨 사실이 있어 아파트 매입 과정에 깊이 관여한 의혹을 받고 있다.

2011/01/04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정연, 경연희에 '비자금'약점잡혀 끌려다녔나? - 이게 콘도계약서[첨부]
2010/10/12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비자금 백만달러 환치기 직접 개입'폭로 : 삼성 전 임원 딸 관여-검찰수사와 일부 일치
노무현 비자금 미국유출  http://www.segye.com/Articles/News/Politics/Article.asp?aid=20101013001240&subctg1=&subctg2= 
http://www.dailian.co.kr/news/news_view.htm?id=222491&sc=naver&kind=menu_code&keys=1 
http://www.newdaily.co.kr/news/article.html?no=58807 

2009/08/25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딸 노정현콘도 소유의혹설 뉴저지 콘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4AVE] 1/2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6AVE] 2/2

중수부는 이와 함께 아파트 전 주인 경모(42·여)씨를 조만간 소환조사할 방침이다. 중수부는 전날 저녁 미국에 거주하고 있는 경씨에게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통해 검찰에 출두할 것을 통보했다. 

그러나 경씨는 검찰의 전화통화를 거부한 채 귀국 여부에 대해서도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검찰은 전했다. 

중수부는 경씨가 끝내 귀국을 거부할 경우 신병을 강제적으로 확보하는 방안도 검토할 방침이다. 

대검 관계자는 "경씨가 검찰 수사에 협조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며 "만약 응하지 않는다면 검찰에 출석시킬 방법을 다각적으로 강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서 검찰은 경씨에게 상자 7개 분량의 돈 13억원을 환치기해 불법 송금한 혐의(외환거래법 위반 등)로 은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체포, 조사했다. 

이 돈을 정연씨 측으로부터 받아 은씨에게 건넸다는 이모씨 형제도 최근 2차례에 걸쳐 소환 조사했다.

이들은 이 돈이 정연씨가 경씨로부터 구입하려 한 미국 뉴저지주의 고급 아파트 허드슨클럽의 매매 잔금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검찰은 경씨에 대해 귀국을 종용하는 한편 필요할 경우 은씨 등을 재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원본출처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2/02/28/2012022802616.html?news_Head1
Loading
노무현 전대통령의 딸 노정연씨의 백만달러 환치기 의혹과 관련, 검찰이 13억원이 든 현금박스를 전달받은 은모씨를 조사한 것으로 밝혀진 가운데 미국 F 카지노가 최근 모처로 부터 공문을 접수받은 것으로 알려지는등 곰수사가 깊숙히 진행되고 있다는 정황이 감지되고 있습니다

2010/10/12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비자금 백만달러 환치기 직접 개입'폭로 : 삼성 전 임원 딸 관여-검찰수사와 일부 일치
2012/01/18 - [분류 전체보기] - 검찰, 사실은 2010년 10월 이미 '노무현환치기의혹' 정보수집나서
2011/01/04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정연, 경연희에 '비자금'약점잡혀 끌려다녔나? - 이게 콘도계약서[첨부] 
2010/10/15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비자금] 노전대통령이 차마 밝힐수 없었던 백만달러 과연 어디로

2009/08/25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딸 노정현콘도 소유의혹설 뉴저지 콘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4AVE] 1/2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6AVE] 2/2 

이 사건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지난 23일밤 익명을 전제로 경연희씨가 노정연씨와 환치기 관련 전화통화를 한 것으로 알려진 F 카지노가 약 10여일전 모종의 공문을 받았으며 F 카지노측은 사건이 공식화된 이상 이를 덮고 갈 수 없어 일단 이 카지노의 한국인 직원 2명에 대해 인사조치를 단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소식통은 이 공문이 누가 언제 발송한 어떤 내용의 공문인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은채 정식으로 문제가 제기된 만큼 카지노측이 이를 묵과할 수 없는 형편이 됐다며 여러가지 자체조사가 시작됐다고 덧붙였습니다.

F 카지노는 경주현 전 삼성종합화학 회장의 딸 경연희씨가 자주 이용하는 카지노로 지난 2009년 1월 이 카지노의 객실 23**호에서 경연희가 노정연씨에게 전화해 환치기를 논의했다고 이 카지노의 한국인마케팅담당 디렉터인 이모씨가 폭로했었습니다. 

또 이 카지노에서 경씨등이 2008년에만 7백50만달러, 경씨측근을 포함하면 2009년 2월까지 모두 천만달러를 잃었다는 카지노측 내부 서류가 공개되기도 하는등 이번 사건과 뗄려야 뗄 수 없는 관계에 있는 회사입니다.

현재 이 서류가 과연 어디에서 온 어떤 형태의 공문인지 정확히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몇가지 추정이 가능합니다.

첫째 한국 검찰이 노정연 환치기의혹을 미국에서도 범죄가 성립되는 돈세탁혐의등으로 규정하고 미국에 사법공조를 요청, 미 법무부가 나섰을 가능성입니다. 미국에는 외환거래법이 없으므로 외환거래법위반에 대해 사법공조를 요청할 수 없지만 이같은 환치기는 돈세탁의 일종이며 미국에서도 중범죄로 분류되기 때문에 충분히 사법공조를 요청할 수 있는 사안입니다.

경연희가 노정연에게 전화를 한 장소가 F 카지노의 객실로 알려지고 있기 때문에 검찰이 만약 수사를 한다면 과연 2009년 1월 경씨가 이 카지노의 23**호 객실에 투숙했는지 등을 확인해야하는등 이 카지노에서 확인해야 할 사항이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또 최근 검찰조사를 받은 이모씨가 과연 이 카지노에서 근무했는지등도 검찰에서는 반드시 확인해야 할 사안입니다

이에 대해 아직 미국에 사법공조를 요청할 단계가 아니라는 주장이 있는가하면 지난 2009년 이미 노정연 뉴저지 콘도를 수사하며 미국에 사법공조를 요청했었기 때문에 그 연장선상에서 F카지노에 대해 경씨의 투숙여부, 이씨의 근무여부등을 확인하는 절차를 밟았을 가능성이 충분하다는 주장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둘째 카지노의 내부서류인 경씨의 게임기록등이 공개된 점을 감안하면 경씨등이 카지노측이 개인정보를 유출했다며 이 를 커네티컷주 카지노 관리위원회에 신고했을 가능성입니다. 그러나 경씨는 가급적 문제가 수그러들기를 바라는 입장이라는 점등을 감안하면 이 같은 가능성은 그리 크지 않아 보입니다. 

경연희씨쪽에서도 긴박한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습니다 
경씨와 친밀한 관계인 한 소식통은 경씨가 자신의 법정 대리인을 물색하는등 한국검찰수사에 직면해 여러 대비를 하고 있다고 말하고 그러나 경씨가 자진해서 귀국해 검찰조사에 응하는 방안은 아직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소식통은 또 경씨가 최근 한국언론등에서 사실관계를 직접 문의해 오는 경우가 크게 늘자 한 지인에게 언론관계 일을 맡아달라고 부탁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노정연 환치기의혹을 제기하고 자진귀국해 검찰 수사를 받은 이모씨는 지난 2010년 10월 10일 시크릿오브코리아와 만난 자리에서 2009년 4월 노무현 비자금 수사당시 경연희씨가 자신에게 '기자 만날때 말조심해라. 함부로 떠들면 좋지 않다', '오빠 한국에 0 있쟎아, 걔라도 잡고 늘어져야지, 어떻게 해' 라며 자신의 가족까지 언급하며 협박하는등 심각한 위협을 받았다고 증언햇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