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없음2020. 9. 17. 18:46
Loading

LPGA JTBC를 제소, 내년 LPGA 한국중계권이 무주공산인 가운데, 한국이 한때 LPGA 전체 중계권수입의 최대 45%를 부담하는등 한국방송사들이 글로벌 호구노릇을 톡톡히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본보가 LPGA 최근 16년치 세금보고서를 입수분석한 결과SBS는 지난 2005년부터 2009년까지 LPGA전체 중계수입의 20%에서 24%를 부담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한국언론보도가 맞다면 JTBC 2010년에는 LPGA전체 중계수입의 무려 45%, 2018년에는 28%를 부담한 것으로 추정되는등, 1개 국가내 중계권료 치고는 지나치게 비싸다는 비판을 피할 수 부담을 피할 수 없다. 한국방송사의 중계권료는 광고판매수입에서 지급되는 만큼 결국 한국국민들의 부담이며, 과도한 국부유출을 막아야 할 것으로 보인다.

 

LPGA에 한국은 글로벌 호구 - 전세계중계권수입의 20-45% 부담 - LPGA세금보고서 16년치 입수 - 해도 너무했다

 

중략 전체기사 선데이저널 유에스에이 클릭  bit.ly/3iG3OU9

 

본보, LPGA 16년치 IRS세금보고서 입수 분석해보니…

5년간 한국이 전 세계 중계수입의 20-25% 부담 LPGA에 한국은 글로벌 호구였다 LPGA가 JTBC를 제소, 내년 LPGA 한국중계권이 무주공산인 가운데, 한국이 한때 LPGA 전체 중계권수입의 최대 45%를 부담하는

sundayjournalusa.com

 

관련자료 원본 다운로드 www.documentcloud.org/search/Project:%20%22LPGA%20JTBC%20SBS%22

 

DocumentCloud

 

www.documentcloud.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