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테고리 없음2012. 5. 22. 22:03
Loading




2012/05/23 - [분류 전체보기] - 무기구매 14조 어림없다-미국요구대로라면 최소 24조 소요: MB정부, 축소 의혹?


2012/05/24 - [분류 전체보기] - 25년전 삼성이 소송한 책보니 '이병철 혼외 딸 있다' - 그렇다면 리제트 리, '나는 이병철 외손녀' 사실?


한국정부가 10억달러에 시호크헬기 8대 도입을 추진중인 가운데 미국방부는 2013회계연도에 미해군이 시호크헬기 19대를 8억4천3백만달러에 구매할 계획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미 국방부가 지난 2월 미의회에 제출한 국방예산안중 시호크헬기[MH-60R] 구매예산을 확인한 결과 미 해군이 2013회계연도에 시호크헬기 19대를 구매하며 이에 소요되는 예산은 8억4천3백만달러로 책정, 보고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스패어및 수리부품 비용 35만달러는 포함/ 연구개발테스트및 평가비용(RDT&E) 6백87만달러는 제외했으며 이를 포함할 경우 전체예산은 8억4천9백98만달러]

[*2013회계연도 : 2012년 10월 1일부터 2013년 9월 30일까지]


미 국방안보협력처가 지난 16일 한국이 시호크헬기 8대와 유지보수, 교육등에 대한 구매요청을 했다며 예상가격은 10억달러라고 밝혀 1대당 가격은 약 1억2천5백만달러에 달합니다 


반면 미 국방부 예산안에 따르면 미해군의 시호크헬기 1대 구매가격은 약 4천4백만달러로 한국이 국방안보협력처 예상가격대로 시호크헬기를 도입할 경우 대당 가격이 미해군 구매가격의 3배에 달합니다.


미국정부가 해외에 시호크헬기를 팔경우 연구개발비용이 포함되며 한국은 유지보수, 교육훈련등이 포함돼 있어 미 해군 구매가격보다는 높을 수 밖에 없습니다만 그렇다 하더라도 3배나 가격차이가 나는 것은 미국무기가 만만치 않게 비싸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미 국방안보협력처는 카타르에 시호크헬기 6대를 7억5천만달러에, 덴마크에 시호크헬기 12대를 20억달러에 판매했다고 밝혀 한국정부에게만 특히 비싼 가격을 적용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한국구매가격이 미해군인도가격의 3배에 달하는 만큼 미국정부의 연구개발비용등을 고려하더라도 가격협상을 잘해서 구매가격을 낮추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미 국방부는 지난 2월 의회에 제출한 2013회계연도 국방예산안에서 2012회계연도에는 시호크헬기 24대를 9억8천5백만달러에, 2011회계연도에는 시호크헬기 24대에 10억2천1백만달러에 구매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이 예산안에서 현재 시호크헬기가 134대 실전배치돼 있으며 2017년까지 모두 289대로 늘릴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한국은 지난 10일 해상작전헬기 제안서를 접수했으며 다음달부터 8월까지 시험평가 및 협상을 거쳐 오는 10월 도입기종을 최종 결정할 예정입니다 


또 차세대 전투기 사업은 다음달 18일까지 제안서를 접수, 올해안에 기종을 결정하게 됩니다 


미국정부 시호크 MH-60R 올해 구매예산책정 201.pdf


미국정부 시호크 MH-60R 올해 구매예산책정 201202작성


카테고리 없음2012. 5. 20. 19:31
Loading


미 국방안보협력처, 한국헬기판매 승인요청 원문미 국방안보협력처, 한국 시호크헬기판매 승인요청 보도자료원문



2012/05/22 - [분류 전체보기] - 시호크헬기 미국은 1대당 4천만불 VS 한국은 1대당 1억2천5백만불 : 2013년 미국방예산 원문첨부

2012/05/24 - [분류 전체보기] - 25년전 삼성이 소송한 책보니 '이병철 혼외 딸 있다' - 그렇다면 리제트 리, '나는 이병철 외손녀' 사실?


이명박정부가 임기 마지막해인 올해 14조원의 무기구입을 추진중인 가운데 지난 16일 미국정부가 한국정부에 시호크 헬리콥터 8대를 10억달러에 판매한다며 미의회의 승인을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같은 액수는 이명박정부가 해상작전헬기도입을 위해 책정한 예상금액 5,538억원의 2배를 넘는 액수로서 전체 무기도입액이 당초 14조원보다 훨씬 더 늘어날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미 국방부산하 국방안보협력처는 한국정부가 시호크기[MH-60R] 8대,엔진 18대, 통신장비, 전자전 시스템, 부속지원장비, 교육지원등의 판매를 요청했고 그 가격은 10억달러에 달한다며 지난 16일 미의회에 승인을 요청했습니다.


시호크는 통제품목으로 군수사업자 직접판매방식[DCS]이 아니라 미 의회의 승인을 얻어야 하는 해외무기판매[FMS]방식으로 판매되며 미국정부는 시코르스키, 록히드 마틴, 제네럴 일렉트릭등과 계약을 체결, 한국정부에 공급하게 됩니다


국방안보협력처는 미의회에 이같은 사실을 통보하며 한국에 시호크를 판매함으로서 대지[ANTI-SURFACE]전쟁능력을 향상시키고 미국해군과의 공동작전능력을 증진시킬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국방안보협력처는 또 한국에 대한 시호크 판매가 미국의 국방준비태세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미국방부가 밝힌 시호크헬기 8대등 해상작전헬기사업 판매액 10억달러는 한화 1조1천5백억원상당으로 이는 한국정부의 당초 예상금액 5,538억원의 두배를 넘는 금액입니다


이명박정부는 임기 마지막해인 올해 14조원대의 무기도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중 8조원은 차세대 전투기 60대 도입에 투입되며 올해 10월중 구입을 마무리한다는 계획하에 진행되고 있고  대형공격헬기도입에 1조8천3백여억원, KF-16 전투기 성능계량사업에 1조8천50여억원,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도입에 5천2억원, 해상작전헬기에 5천5백38억원이 투입된다고 밝혔었습니다 


그러나 이처럼 해상작전헬기도입에만 당초 예상금액의 2배이상이 투입돼야 되는 것으로 드러남에 따라 올해 이명박정부의 무기도입액수도 당초 정부발표 14조원을 크게 넘어설 것이라는 일부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한편 미국방부는 한국에 앞서 지난해 9월22일 카타르정부에 시호크기 6대와 엔진 13개등을 7억5천만달러에 판매한다며 의회에 승인을 요청했었습니다. 카타르정부와 한국정부는 시호크기 및 엔진 대수만 다를뿐 기타 장비들은 똑 같았으며 미국정부는 카타르와 한국정부에 시호크기 2대당 공급가격을 약 2억5천만달러로 동일하게 책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2010년 11월 30일 덴마크에 시호크기 12대와 엔진 27개를 판매할때는 20억달러를 받았으나 이에 앞서 2010년 7월 9일 호주에 시호크 24대와 엔진 60개를 판매할때는 21억달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