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박근혜 전대표가 '한 집안 사람이 강도로 돌변하면 어떡하죠' 이런 말을 했다는데 다시 생각해보니
그럼 한 집안 사람은 MB를 가리키는 것이고 그렇다면 MB가 강도다 이렇게 되는 것 같습니다
오늘 청와대도 적절한 해명과 사과를 촉구했네요
역시 박 전대표가 조금 PREMATURE 하다. 어렵겠다 생각이 듭니다
=================================================================================================

청와대는 11일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가 이명박 대통령의 이른바 ‘강도론’ 발언 등을 자신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하고 비판한 데 대해 해명을 공식 요구했다.

이동관 청와대 홍보수석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박 의원의 (어제) 발언에 대해서는 적절한 해명과 공식적인 조치가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요구하는 바”라고 말했다.

이 수석은 또 “앞뒤 선후관계도 제대로 파악하지 않은 채 분초를 가리지 않고 국정을 위해 뚜벅뚜벅 일하는 대통령을 폄하하는 발언을 하고 뒤에 ‘원론적 발언’이었다고 해명하는 것은 온당치 못하고, 적절치 못하고, 황당하다”고 말했다.

특히 이 수석은 ‘공식적 조치를 사과로 해석해도 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것도 모두 포함해서 하는 이야기”라면서 “잘못했으면 사과해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이 수석은 이번 사태를 ‘실언파문’이라고 규정한 뒤 “(언론이) 정확하게 전후관계를 정확하게 판단해 달라”면서 “일련의 언론보도는 솔직히 납득하기 어려운 부분이 많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