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앵커멘트]
펌 동아일보 채널a

지난 2009년 '박연차 게이트' 수사때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딸
정연 씨가 미국 허드슨 아파트를 매입한
것으로 드러났는데요.

대검 중수부가 당시 매입 자금을
미국에 송금한 것으로 알려진
은 모씨를 체포해
조사 중입니다.

노 전 대통령의 서거로
내사종결됐던 이 사건을
검찰이 전면 재수사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박성원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2012/02/26 - [분류 전체보기] - 노정연환치기수사 이미 깊숙히 진행됐다 ? - 'F카지노 최근 공문받았다' 

2011/01/04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정연, 경연희에 '비자금'약점잡혀 끌려다녔나? - 이게 콘도계약서[첨부]
2010/10/12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비자금 백만달러 환치기 직접 개입'폭로 : 삼성 전 임원 딸 관여-검찰수사와 일부 일치
2012/01/18 - [분류 전체보기] - 검찰, 사실은 2010년 10월 이미 '노무현환치기의혹' 정보수집나서 


2009/08/25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딸 노정현콘도 소유의혹설 뉴저지 콘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4AVE] 1/2
2009/08/26 - [노무현 친인척 관련서류] - 노무현 딸 노정연 매입의혹 호화콘도, 건립이후 전체 소유자 리스트 [26AVE] 2/2 

▶ [채널A 영상][단독]‘노무현 딸 100만 달러’ 재수사?
[리포트]

지난 2009년 '박연차 게이트' 수사 때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딸 정연 씨가
미국 맨하탄 허드슨 강변의 고급 아파트를
매입한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당시 박연차 회장의 돈 140만 달러가
아파트 대금으로 건네졌는데,
2009년 100만 달러가 추가로 건네졌다는 의혹이
최근 제기됐습니다.

이 아파트의 원래 주인인 경모 씨와 가깝게 지낸
미국 카지노 매니저 돈 리 씨는
최근 거액이 담긴 돈 상자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이 돈이 바로 정연 씨가 경 씨에게 보낸
아파트 대금 잔금이라는 겁니다.

[녹취 : 돈 리/ 카지노 매니저]
“‘정연아, 돈이 좀 급하게 됐다’ 하니까 저쪽에서 ‘알았다’ 그러는 거 같았어요. 그래 갖고, 자기(경모 씨) 말로는 ‘2,3일 주려고 했는데 하루에 (100만 달러가) 된다’고 하더라.”

경 씨는 리 씨에게 돈 심부름을 부탁했고,

리 씨의 동생이 경기도 과천역 근처에서
만 원짜리로 13억원 어치가 담긴 상자 7개를 건네받았습니다.

이후 은모 씨에게 이 돈을 전달했고, 은 씨가 이 돈을 외화로 바꿔 미국에 있는 경 씨에게 보냈다는 겁니다.

은 씨는 외제차 수입판매업자로,
은 씨의 인척이 경 씨와 가까운 사이로 알려졌습니다.

[녹취 : 돈 리/카지노 매니저]
"경○○가 얘기했어요. 삼촌이 다 해결했다고. 은○○, 은○○를 지칭해서 삼촌 하거든요."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어제 은 씨를 체포해 조사했습니다.

검찰은 미국 송금 경위 등을 조사한 뒤 정연 씨 소환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채널A 뉴스 박성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