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2011/08/29 - [분류 전체보기] - 라이스국무, '피습' 박근혜에 위로서한- '국무부는 공개하지 않을것' : 위키리크스 한국전문
2011/08/29 - [분류 전체보기] - 'MB,BBK등으로 고전-반전 못시키면 끝'-'열우당, MB보다 박근혜가 쉽다':위키리크스 한국전문
2011/08/26 - [분류 전체보기] - '이명박당선자, 정권인수팀에 소망교회멤버 중용-논란 일으켜' - 위키리크스폭로 미 외교전문
2011/08/26 - [분류 전체보기] - '카자흐 화력발전소 한국수주, 이미 2년전 결정' : 위키리크스폭로 미 외교전문서 드러나

미국은 지난 2007년 2월 한국에서 여성대통령은 시기상조이며 박근혜 전대표는 경선에서 패해도 오랫동안 영향력있는 정치인으로 남을 것이라며 2007년대권향방은 물론 향후 정치구도까지 정확히 예측했던 것으로 미외교전문을 통해 드러났습니다

버시바우 주한미국대사가 2007년 2월 14일 국무부에 보고한 이 전문은  '한나라당 경선후보 박근혜, 과연 그녀는 청와대로 돌아갈 수 있을까'라는 제목으로 박근혜후보의 출생부터 현재까지의 인생역정, 정치행보, 현재 경선상황등을 담은 박근혜 종합보고서로 지난 26일 위키리크스에 의해 공개됐습니다

버시바우 당시 대사는 이 전문 맨 마지막 코멘트부분에서 '박근혜후보가 대선후보여론조사에서 굳건한 2위를 지키고 있지만 많은 한국인들, 특히 한나라당 내에서도 한국은 여성대통령에게 투표할 준비가 돼 있지 않다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코멘트부분은 보고자의 견해를 말하는 핵심부분으로 버시바우대사가 비록 다른 사람의 말을 인용하는 식으로 작성하기는 했지만 사실상 한국대권향방에 대한 미국의 판단을 의미합니다

버시바우대사는 또 '여성대통령 시기상조론'이 각종 여론조사에서 이명박후보에게 20-30% 포인트 뒤지는 이유일 것 이라고 분석했습니다

그러나 버시바두대사는 '박후보가 이번 경선에서 패하더라도 앞으로 오랬동안 영향력있는 정치인으로 남을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이 코멘트부분을 다시 정리하면 '한국정서상 여성대통령이 시기상조이므로 박근혜가 패할 가능성이 많다 그렇지만 앞으로 정치판의 핵심인물로 남을 것이므로 차기에 또 도전할 수도 있을 것'이란 내용으로 2007년 대권의 향방과 그이후 한국의 정치구도까지 정확히 예측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전문 첫머리 요약부분에서는 박근혜후보는 박정희 대통령의 딸로서 두자리수 경제성장을 이룬 박전대통령에 대한 향수로 표를 모은 반면 박대통령의 권위주의시대의 부정에 대한 유권자들의 암울한 기억은 표를 잃는 요소가 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지난 2004년 3월부터 2006년 6월까지 한나라당을 이끌면서 2004년 4월 총선과 지자체 선거등에서 승리하는등 놀랄 만큼 좋은 결과를 냈으며 2006년 칼에 찔리는 테러를 당하면서도 병실을 박차고 선거운동현장으로 달려가는 영웅적 행동으로 인기가 절정에 달했다고 전했습니다

박후보는 아버지와 어머니가 모두 암살당했고 결혼을 하지 않았다는 개인사도 요약부분에 소개됐습니다

박후보는 청렴과 조국에 대한 헌신이라는 이미지로 보수층의 단단한 지지를 받고 있지만 선두주자인 이명박후보에게는 한참 뒤떨어져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모두 12개 항목으로 된 이 전문에서 첫번째 항목 요약과 열두번째 항목 코멘트를 제외한 나머지 10개 항목은 박후보의 인생역정, 정치행보, 현재 경선상황들을 객관적으로, 그러면서도 자신에게 인상적인 부분을 강조하며 서술하고 있습니다

1952년생인 박후보는 아홉살때부터 청와대에서 자랐고 1974년 서강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로 유학을 떠났으나 그해 8월 15일 육여사가 문세광에게 암살당함에 따라 귀국해 1979년 박대통령서거때까지 '퍼스트레이디'로서의 역활을 수행했다고
보고했습니다

특히 그녀는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을 접한뒤 첫 마디가 '휴전선은 이상 없느냐'는 물음이었다고 전하고 전두환이 집권한뒤
1996년까지 17년간 고독한 인고의 시간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남동생 박지만씨는 심각한 마약중독으로 수차례 감옥에 갔고  여동생 박근영씨는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는 것입니다

이전문에서 민청학련 사건과 박근혜의 입장에 대해 별도의 항목으로 다룬 것이 눈길을 끕니다
버시바우대사는 국가보안법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8명의 학생에게 사형이 선고됐고 선고 24시간이 채 되기도 전에 교수형에 처해진 민청학련사건[2009년 무죄 확정판결]에 대해 박근혜후보는 사과했다고 전했습니다

버시바우대사는 이명박후보가 경제정책에 집중, MB노믹스를 주창하며 각종 여론조사에서 박후보를 압도한 반면 박후보는
예비경선에서 승리할 후보를 뽑지 말고 철저한 검증과 언론-진보후보의 공격을 막아내 본선에서 승리할 후보를 선택해 달라고 호소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