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핫이슈 언론보도2010. 7. 3. 08:14
Loading

이만섭 전 국회의장이 목숨걸고 이후락 김형욱을 찍어낸 것처럼 mb가 아닌 대한민국을 위해 제2의 이만섭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이명박 대통령이 3일 오후 캐나다와 파나마, 멕시코 등 북중미 3개국 순방 일정을 모두 마치고 전용기 편으로 서울공항에 도착했다.

원본출처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7/03/2010070300586.html?Dep1=news&Dep2=headline1&Dep3=h1_09

이 대통령은 주말 동안 특별한 일정 없이 청와대 관저에 머물면서 청와대 인사 및 조직개편, 개각과 관련한 구상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통령은 이번 순방 첫날인 지난달 26일 캐나다 토론토에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최근 한반도 안보환경 변화 등을 감안, 당초 오는 2012년 4월 17일로 예정됐던 전시작전통제권 이양 시점을 3년 7개월 늦은 2015년 12월 1일로 연기하기로 합의했다.

이 대통령은 이어 27일에는 토론토에서 열린 제4차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 참석, 차기 G20정상회의 개최국 정상 자격으로 특별발언을 하면서 “글로벌 금융안전망(GFSN:Global Financial Safety nets)의 구체적 성과가 서울 G20 정상회의때 도출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28일에는 한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파나마를 공식 방문, 리까르도 마르띠넬리 베로깔 파나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경제.통상관계를 한층 강화하기로 했으며, 29일에는 제3차 한.SICA(중미통합체제) 정상회의에 참석, SICA 소속 중미 8개국에 대한 한국기업의 진출 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30일에는 멕시코를 국빈 방문해 다음날인 1일 펠리페 깔데론 멕시코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FTA체결국에 한해 참여를 허용하고 있는 멕시코 공공 인프라 입찰에서 한국기업은 FTA체결 전이라도 허용하기로 의견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