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천안함 침몰과 관련해 미국 정부가 공식적 언급을 자제하고 있는 가운데 오키나와 주둔 미 해병대 사령관이
북한 핵 문제를 언급했습니다.
오키나와 주둔 미해병대의 작전목표가 여러 돌발상황에 대비하기 위한 것이라는 기존 언급과는 달리 북한 핵이 가장 큰 
작전 목표라고 말한 것입니다 
천안함 침몰과 어떤 관련이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미숙하지만 간단히 번역하고 혹시모를 오역을 피하기 위해 원문을 첨부합니다
===========================================================================================================

오키나와주둔 미 해병의 가장 큰 작전 목표는 북한 핵무기 [억제]라고 미해병대 태평양사령관이 오늘 밝혔습니다

케이스 스탤더 미해병대 태평양사령관[중장]은 오늘 일본 오키나와에서 한 지역방송과 인터뷰를 갖고 미 해병대의 제1 작전타겟은 북한 핵이라고 밝혔습니다

원본출처 http://en.rian.ru/world/20100401/158389935.html

스탤더사령관은 미사일시험발사를 한 북한에 대한 경제제재에 이어 지난 2008년 김정일이 병약해진데다 북한의 식량난등이
심각해 지면서 핵무기를 가진 외툴이 정권인 북한체제의 안정성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고 kbs 월드가 보도했습니다

스탤더사령관은 남북한 충돌에 의한 북한 붕괴보다는 자체 붕괴가능성이 더 높다며 이 경우 신속하게 북한 핵무기를 제거하는
것이 해병대의 가장 중요한 임무라고 설명했습니다

일본 마이니치신문은 스탤더사령관이 지난 2월 17일 일본주재 주미대사관에서 일본 방위청 관계자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은
발언을 했지만 공식적인 발표원고에는 이같은 말이 없었다고 전했습니다

일본주재 주미대사관에 게재된 원고에는 '오키나와 주둔 해병의 제1 임무가 한국전쟁에 대한 대비라고 최근 미국언론들이 보도하고 있지만 그것은 잘못된 것이다, 우리는 10여개의 우발상황에 대비하고 있다'고 기록돼 있습니다

최근 북한은 미국의 군사적 위협과 도발이 계속된다면 핵무기로 응징할 것이라는 성명을 발표했었습니다

===============================================================================================

A U.S. military commander was quoted as saying by the regional media on Thursday that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have been the principal "operational target" for U.S. marines, stationed in Japan's Okinawa.

원본출처 http://en.rian.ru/world/20100401/158389935.html

Concerns over stability of the reclusive regime, which possesses nuclear weaons, have deepened since the reports of North Korean leader Kim Jong-Il's ailing health surfaced in 2008 and severe food shortages hit the country following economic sanctions against Pyongyang for its nuclear and missile tests.

"[U.S. Marine Corps Forces Pacific Commander Lieutenant General Keith] Stalder reportedly said that the odds of a Kim Jong-il regime collapse are higher than an inter-Korean clash and that in the case of a collapse, swift removal of its nuclear weapons is the Marine Corps' most critical task," South Korea's international broadcaster, KBS World, said.

Japan's Mainichi Shimbun daily said Stalder made the statement during the meeting with a Japanese defense official at the U.S. Embassy in Tokyo on February 17.

However, the official transcript of Stalder's February speech at the embassy contains no such statements.

"Some recent press stories in the U.S. claim that the Marines are on Okinawa primarily to prepare to fight in Korea. That assertion is of course untrue. Okinawa Marines train to respond to dozens of different emergencies and contingencies," the statement, available on the website of the U.S. embassy in Tokyo, says.

In a recent statement, Pyongyang threatened to boost its nuclear capability in response to what it considered "continuing U.S. military threats and provocations," referring to joint annual exercises conducted by the U.S. and S. Korean military near its borders.

MOSCOW, April 1 (RIA Novost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