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3.02.18 23:00
Loading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의 조카 구본현 씨(45)가 사기 혐의로 또 기소됐다.

원본출처 http://news.donga.com/Main/3/all/20130219/53133950/1

2009/09/29 - [재벌가 해외부동산/LG] - 금성사, LG 창업자 구인회 아들에게 주택구입자금도 빌려주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조상철 부장검사)는 코스닥 상장사를 운영하며 차용금을 받아 가로챈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로 구본현 씨를 기소했다고 19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구 씨는 코스닥 상장법인인 엑사이엔씨 대표로 있던 2009년 9월 한 교육 포털업체 대표로부터 15억여 원을 빌려 갚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구 씨는 이 업체가 보유하고 있는 코스닥 상장법인 신주인수권부사채를 15억여 원어치 매수한 뒤 그 금액만큼 빌려 나중에 연리 9% 이자를 붙여 돌려주겠다고 해놓고 돈을 갚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구 씨는 이미 100억 원대 빚을 지고 있었던 데다 횡령과 회계조작 등으로 금융감독원으로부터 고발된 상태여서 돈을 갚을 수 없는 상황이었던 것으로 조사 결과 드러났다.

구 씨는 회삿돈 수백억 원을 횡령한 혐의 등으로 기소돼 지난해 대법원에서 징역3년형이 확정돼 복역 중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