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7.05.11 19:14
Loading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동생 반기상씨와 조카 반주현씨등의 뇌물수수사건 재판이 계속 연기되고 있는 가운데, 조카 반씨가 이미 뉴저지주 법원에서만 7건의 패소확정판결을 받았으며 이중 5건, 29만5천 달러상당은 아직 변제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또 반씨와 함께 연대 배상판결을 받은 김모씨는 14세 연상의 이혼녀로, 두 사람은 지난 2005년 11월말 라스베이거스에서 결혼식을 올렸던 것으로 확인됐다.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씨, 뉴저지주법원에서만 14건의 민사소송에 휘말렸던 반씨는 이미 7건, 33만9백 달러의 패소확정판결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반주현씨의 배상판결 과정을 짚어 보았다.


중략 전체기사 선데이저널 유에스에이 https://goo.gl/s6hEQ7


반주현반주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