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8.09.13 11:37
Loading

한국외환위기당시인 1997년 재벌기업과 은행등을 상대로 4천억원대의 피해를 입힌 변인호 사기사건의 공범으로 수배를 받아온 변씨의 동생 변성호씨가 지난달말 LA에서 수배 21년만에 FBI에 전격 체포됐다변인호씨가 구속수감중 병보석으로 풀려나 해외로 도주한지 19년만인 지난 4월 중국에서 전격송환된데 이어변씨의 동생도 미국도주 21년만에 꼬리가 잡힌 것이다더욱 기가 막힌 것은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MB정부의 자원외교를 악용한 태양광발전소 건설사기의 배후가 바로 변씨라고 미국검찰이 지목했다는 점이다희대의 무역금융사기범 이 도피중에도 MB정부를 이용한국대기업을 상대로 사기를 쳤고외교부와 코트라등은 한국대기 업 과의 만남을 주선하는등 사실상 사기행각을 도운 것으로 드러났다. FBI수사결과 이 사건의 피해규모 는 최소 4개사최소510만달러이며피해를 본 4개사중에는 현대중공업등 대기업은 물론 한국전력등이 포함됐다는 정황이 드러났다.

중략 선데이저널 유에스에이 https://bit.ly/2OjBWp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