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0.02.10 14:23
Loading

화가 난 도요타 주주들이 마침내 칼을 빼들었습니다

샌디에고의 로펌 Coughlin Stoia Geller Rudman & Robbins 와 필라델피아의 로펌 버나드 엠 그로스가
지난 8일 월요일 로스앤젤레스 연방법원에 도요타 주주들을 대표하는 집단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대표원고는 필라델피아 리치보로에 사는 해리 스택하우스 [HARRY STACKHOUSE] 씨로
도요타 주식을 단 40주 가진 주주입니다

스택하우스씨는 지난해 2차례에 걸쳐 25주를 79달러에, 또 15주를 83달러에 매입함으로써
주주의 지위를 확보했고 이번 소송에 원고로 나서고 있습니다

[참고, 며칠전 정몽구 현대자동차회장 7백억 배상판결당시 원고 16인중 1인인 경제개혁연대는
단 1주를 소유한 현대자동차 주주로서 원고자격을 확보하고 소송에 참여, 승소판결을 받아냈습니다
현대자동차 7백억배상판결 판결문과 원고 주식보유현황은 이블로그 다른 페이지에 있습니다 ]

이들은 지난해 8월4일부터 지난 2일까지 도요타의 주식을 매입한 주주들은 도요타의 결함을 모르는
상태에서 부풀려진 가격으로 도요타 주식을 샀다며 이에 대한 손해배상을 요구했습니다

지금 현재 소송원고는 몇명에 불과하지만 해당기간 즉 지난해 8월4일부터 지난 2일까지
도요타 주식을 매입한 사람은 누구나, 언제든지 원고로 참여할 수 있으며
원고로 참여하지 않더라도 소송에 이기거나 판결전에 도요타와 배상합의에 이를 경우
추후 신청을 통해 똑 같은 배상을 받게 됩니다

이들은 소송장에서 도요타가 가속시스템의 결함을 주주들에게 알리지 않음으로서 주주들을 오인시켰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도요타가 지난 10여년동안 도요타와 렉서스 소유자들로 부터 급가속 사고에 따른 불만신고를 받았음에도
이를 숨겨왔다고 덧붙였습니다

집단소송을 제기한 주주들이 원고기준일을 지난해 8월 4일로 잡은 것은 바로 이날 도요타 경영진이 2009년
1분기 실적을 발표했기 때문입니다

도요타 주주 집단소송은 주주의 거주지역에 상관없이 전세계 누구나 해당기간 주식매입자가 원고가 될 수 있으므로
한국에 거주하면서 해당기간에 도요타 주식을 산 사람은 원고자격을 얻을 수 있습니다

아래는 도요타 집단소송 소송장입니다


TOYOTA SHAREHOLDER CLASS ACTION LAWSUIT 20100208 -
분류없음2010.02.10 13:22
Loading

미국의 김용철로 불리는 드미트리어스 빌러 변호사가 미국 abc 방송과 단독 인터뷰를 통해
도요타의 비리를 폭로했습니다

빌러변호사는 단 한마디로 '우리는 무엇보다도 그들이 우리의 법체계를 존중하지 않으려 했다는 것을
반드시 이해해야 한다' 고 말했습니다
"You have to understand that Toyota in Japan does not have any respect for our legal system,"

빌러변호사는 캘리포니아에서 지난해 7월 도요타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으나
소송이 이상하게 돌아가자 가속페달문제등 제반문제를 숨기려 했던 도요타의 내부서류
4박스를 텍사스주 연방판사의 방으로 직접 가져갔고 봉인된 상태로 있는 이 4박스의 서류
공개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빌러변호사의 캘리포니아주 연방법원 소송장, 텍사스주 연방판사에게 제출한 서류등은
이 블로그 다른 페이지에 있습니다 

아래는 빌러변호사의 인터뷰 내용을 직접 볼 수 있는 abc 방송 페이지 입니다 

http://abcnews.go.com/Blotter/video/brain-ross-biller-interview-9792387
분류없음2010.02.10 11:27
Loading

연방하원이 오늘 오전으로 예정됐던 도요타 리콜사태와 관련한 청문회를 2주뒤인
2월 24일로 연기했습니다

연방하원 정부감시위원회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Government Oversight Committee ]는
워싱턴DC 가 지난주에 이어 어제와 오늘 두번째 폭설이 불어닥친데다 도요타 리콜에 대한 추가조사등을
이유로 청문회를 2월 24일로 연기했습니다

또 2월 23일에는 미 연방하원 에너지 소위원회도 도요타 리콜 청문회를 엽니다

분류없음2010.02.09 22:31
Loading

자동차가 발명된 이래 최대규모의 리콜은 지난 1996년 포드가 단행한 7백90만대 리콜이었다고 합니다
그러나 지난달 시작된 도요타의 리콜이 천만대를 넘을 것으로 보여 사상 최대 기록을 갈아치울것 같습니다
자동차 역사상 10대 리콜은 아래와 같습니다

1. 포드 1996년 7백90만대
2. 지엠 1971년 6백70만대
3. 지엠 1981년 5백80만대
4. 포드 2005년 4백50만대
5. 포드 2009년 4백50만대
6. 포드 1972년 4백만대
7. 지엠 1973년 3백70만대
8. 폭스바겐 1972년 3백70만대
9. 혼다 1995년 3백70만대

* 도요타 리콜 현재 진행중 천만대 넘을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