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0.06.10 07:09
Loading

감사원이 10일 발표한 천안함 감사결과 해군이 사고발생 수일 전 북한 잠수정의 특이동향을 파악했다는 등의 새로운 사실들이 속속 드러났다.

사고 직후 천안함이 침몰원인을 ’어뢰피격으로 판단된다’고 보고한 사실이 공식 확인됐고, 북으로 향하는 미상의 물체에 사격을 가한 속초함도 ’북한의 신형 반잠수정으로 판단된다’고 보고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원본출처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6/10/2010061001699.html?Dep1=news&Dep2=headline1&Dep3=h1_04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는 이런 보고 내용을 무시하거나 내용을 가공해서 상급부대에 보고했다는 지적을 받았다.

감사원은 군이 잠수정을 이용한 공격 가능성을 예상했고 사고 직전에 북한 잠수정의 이상 동향을 파악하고도 적절히 대응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연평해전과 대청해전 등 서해 NLL 인근에서 북한과 수차례 교전을 했는데도 대표적인 비대칭전력으로 꼽히는 북한 잠수함에 대한 대비태세가 소홀했던 것이다.

해군은 천안함 사건발생 수일 전부터 북한 잠수정 관련 정보도 전달받았지만, 적절한 대응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그때 적절한 조치를 취했다면 용사 46명의 목숨을 앗아간 천안함 사건은 발생하지 않을 수도 있었을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민군 합동조사단의 한 고위 관계자는 지난달 20일 조사결과 발표 당시 북한 잠수정이 기지를 이탈했다는 첩보를 접수했지만 설마 남쪽으로 내려와 우리 군함을 공격할지는 몰랐다는 취지의 발언을 해 빈축을 사기도 했다.

한국국방연구원(KIDA)의 백승주 박사는 “지난해 초부터 북한이 도발할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다”면서 “당시 첩보를 제대로 검증했느냐 혹은 검증이 필요한 첩보였는지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2함대가 사고 당일 천안함으로부터 침몰원인이 ’어뢰피격으로 판단된다’는 보고를 받고도 이런 사실을 합참이나 해군작전사령부 등 상급기관에 제대로 보고하지 않은 것도 공식 확인됐다.

사고 직후 미상의 물체에 사격을 가한 속초함이 ’북의 신형 반잠수정으로 판단된다’고 보고했으나 2함대가 속초함의 보고와 달리 상부에 ’새떼’로 보고하도록 지시한 사실도 드러났다.

군이 초기대응 과정에서 사고발생 시각을 조작한 사실도 밝혀졌다.

합참은 해군 작전사령부로부터 사건발생시각이 9시15분(실제는 9시22분)이라고 보고받았지만 이를 9시45분으로 수정해 장관 등에게 보고했다.

감사원은 합참이 발생시각을 임의로 수정한 것은 초동 대처 지연에 따른 비난을 의식한 행동으로 해석했다.

합참은 사고 당일 폭발음 청취 등 외부공격에 의한 사고 가능성도 보고받았지만 이를 삭제한 채 외부에 발표했다.

KIDA의 차두현 박사는 “상황 대처에만 급급했던 것으로 보인다”며 “여러 개의 상충 정보가 오면 어떤 상황인지 평가할 수 있어야 하는데 그렇게 하지 못한 것 같다”고 말했다.

감사원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사고시점에 천안함을 촬영한 열상감시장비(TOD) 동영상이 있느냐는 질문에 “없다”고 밝혔다.


Loading





자칭 아마추어 군사 블로거이자 구글위성 이미지 분석 전문가인 플레인맨[PLANEMAN]이 평양주변에 4백20개의 대공포가 배치돼 있다며 미국시간 8일 그 위치를 낱낱이 공개했습니다

플레인맨은 또 자신이 직접 분석-제작한 평양주변 대공포 위성지도파일 2개를 누구나 다운로드 받을 수 있도록 공개했습니다



한국에 대한 남다른 애정으로 어려운 이미지분석을 마다 않는 플레인맨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Loading

 


구글 이미지 분석전문가이자 군사전문가인 플레인맨이 평양인근 대공포의 위치 4백20군데를 전격 공개했습니다

플레인맨은 미국시간 8일 자신의 블로그인 플레인맨 블러퍼스 가이드[http://planeman-bluffersguide.blogspot.com/2010/06/north-korean-capital-dissecting.html#comments] 에 평양인근 대공포 위치 4백20군데를 전격공개하고 평양은 지구상에서 대공포망이 가장 촘촘하게 구성된 지역이라고 밝혔습니다

플레인맨은 자신이 확인한 대공포의 위치를 구글지도에 표시한 평양대공포 위성지도파일 2개도 전격 공개, 누구나 다운받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플레인맨은 이 글에서 북위 37도77분에서 39도35분사이와 동경 125도25분에서 126도25분사이의 평양지역의 구글 위성사진을
살펴본 결과 지대공미사일[SAM]등을 제외한 대공포[AAA]만 모두 4백20개 지역에 배치돼 있으며 사용하지 않는 대공포기지도 백26개 사이트에 달한다고 밟혔습니다 


플레인맨은 4백20개 대공포사이트를 각 대공포 종류별로 정밀 분석했습니다 
즉 백밀리미터구경 대공포사이트가 11개소, 57밀리미터구경 대공포사이트가 49개소, 37밀리미터 대공포사이트가 백14개소,
14.5밀리미터 대공포사이트가 250개소에 이른다고 밝혔습니다 


플레인맨분석에 따르면 14,5밀리미터 대공포가 전체의 59%로 북한대공포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플레인맨은 이번 분석에서 대공포를 종류별로 상세하게 설명한 것은 물론 대공포 종류별로 배치위치를 평양지도위에 표시했고
마지막에는 전체 대공포를 한 지도위에 배치, 평양의 대공포방어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플레인맨은 위성사진에서 대공포는 굉장히 작게 나타나기 때문에 찾는 것이 쉽지 않다고 전제하고 다른 나라의 군사기지를 찾았던 경험, 2007년부터 북한 기지를 분석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평양주변 대공포 위치를 확인했다며 전체 대공포의 80%이상을
찾아냈다고 확신한다고 밝혔습니다

플레인맨은 이에 앞서 지난 2007년부터 북한의 전체적인 육해공 군사력, 북한의 해군전력을 분석, 블로그에 게재한 것은 물론
자신이 발견한 북한군의 전체기지를 구글에 표시한 북한군사위성지도 파일을 공개했었습니다

플레인맨은 또 천안함을 격침시킨 것으로 밝혀진 연어급 잠수정의 존재를 단면도등과 함께 공개했으며 연어급 잠수정과
유사한 가디르 잠수정이 이란에 정박중인 위성사진을 알리기도 했습니다
http://planeman-bluffersguide.blogspot.com/2010/06/north-korean-yeoneo-class-attack-sub.html

힘들게 힘들게 위성사진을 분석, 북한의 군사시설을 파악하고 이를 공개해 주신 플레인맨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분류없음2010.05.31 20:28
Loading
 

Loading

연합뉴스 기사를 보고 위성사진을 한번 봤습니다
38°59'02.22" N
125°42'37.11"E

http://media.daum.net/politics/dipdefen/view.html?cateid=1002&newsid=20100530162105670&p=yonhap
연합에 나온 사진을 촬영한 날짜는 2004년 6월입니다

아래는 2009년 12월 20일 위성사진입니다, 2004년 6월에서 5년이상 지난 시점이라 조금 다릅니다
구글 위성사진에다 PLANEMAN이 만든 북한 방공망 지도를 얹어 봤습니다


분류없음2010.05.28 14:40
Loading
북한 국방위원회 박림수 정책국장은 28일 천안함을 공격한 것으로 알려진 130t급 연어급 잠수정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TV와 평양방송이 이날 전했다.

원본출처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5/28/2010052802928.html?Dep1=news&Dep2=headline1&Dep3=h1_01_rel01

그는 이날 인민문화궁전에서 열린 내외신 기자회견에 참석해 “우리에게는 연어급 잠수정이요, 무슨 상어급 잠수정이 없고 130t짜리 잠수정도 없다”고 말했다.

박 국장은 “130t 짜리 잠수정이 1.7t짜리 중어뢰를 싣고 해군기지에서 떠나서 공해를 돌아서 ㄷ자형으로 와서 그 배를 침몰하고 또 다시 돌아간다는게 군사상식으로 이해가 가느냐”며 “이치에 맞지 않는 소리”라고 주장했다.

국방부 민군 합동조사간은 지난 20일 천안함 사건 조사결과를 밝히면서 “사용된 어뢰의 종류와 작전자료를 분석한 결과 연어급(130t급) 잠수함이 운영됐을 것으로 분석됐다”며 “수중으로 서해 외곽을 우회해 도발한 이후 신속히 현장을 이탈해 침투한 경로로 되돌아 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박임수 국장은 검열단 파견 입장에 대해 “우리는 국방위원회 검열단을 남측 지역에 파견해서 그들이 내놓는 물증들을 현지에서 직접 검열.확인하려고 했다”며 “그러나 남측은 날조된 조사결과라는 것만 일방적으로 고집하면서 검열단의 사건 현지조사를 거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분류없음2010.05.20 22:16
Loading

http://planeman-bluffersguide.blogspot.com/2009/12/bluffers-guide-north-korean-naval-power.html

 
http://en.wikipedia.org/wiki/Ghadir_class_submar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