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6.12.08 13:23
Loading

박근혜대통령이 23년전인 지난 1993년 출판한 자신의 일기모음집에서 해석여하에 따라서는 19925  임신상태였다고 판단할 수도 있는 글을 남겼던 것으로 확인됐다. 박근혜는 이 일기에서 새 생명을 또 탄생시키면 아기에게 끔찍한 짐이 아닐까’ ‘요즘에는 난생 처음 산다는 것이 기쁘고 고맙다’, 내 생애 다시 도 이런 기회가 있을까 하늘의 선물이다라고 적고 있다. 이 일기를 누구 쓴 것인지 일체 밝히지 않고 출산경험이 있는 여성 4명에게 읽어보게 했더니, 4명모두 임신한 여성의 글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하지만 절대로 임신으로 예단할 수는 없다. 이 일기는 임신이 아니라 종교적 수양, 득도등을 의미할 수도 있다. 임신을 시사하는 것으로 해석될 수 있는 일기를 공개, 철저하게 해부하며 최종판단은 독자들에게 맡긴다



중략 - 상세기사 선데이저널 유에스에이 여기 클릭 https://goo.gl/UWyUz7



2016/12/08 - [분류 전체보기] - 김장훈, 미국-이탈리아이어 캐나다 기부도 거짓판명 - 중간에 섰던 캐나다동포들도 난감한 처지

2016/12/08 - [분류 전체보기] - 청와대 간호장교 조여옥대위, 미국도착직후 눈물쏟았다 - 감당못한 큰 비밀에 몸서리친듯 - 전화인터뷰서 이미 진실 밝혔다

2016/12/08 - [분류 전체보기] - 고개드는 부정축재원흉 이후락 외동딸부부 - 뉴욕사회단체 이사장취임에 자랑스런 이화인상 수상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