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3.07.06 07:36
Loading

박근혜정부가 전두환 아들이 운영하는 와이너리 홍보에 대대적으로 나서고 있습니다. 그것도 전혀 잘못된 사실을 대대적으로 알리고 있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지난달 5일 보도자료를 발표하고 개발도 되지 않은 기술을 '스마트와이너리시스템'이라며 창조경제성공사례로 대대적으로 홍보했습니다

 

2013/07/06 - [분류 전체보기] - 전재만 와이너리, 정부예산투입액은 39억원 - 동아원은 3억여원으로 거짓말

2013/06/17 - [분류 전체보기] - 전재만빌딩에 30억채권 설정, 알고보니 장인회사 임원: 이희상-이황의 당장 소환조사해야

2013/06/12 - [분류 전체보기] - MB정부, 전두환 삼남운영 와이너리에 얼마지원했나 - 동아원 3년전에는 36억지원공시, 어제는 3억만 받았다

2013/06/16 - [분류 전체보기] - 동아원 미국법인,사장은 전두환사돈, 전무는 전두환아들 전재만, CFO는 전두환며느리[나라식품 미국등기부등본]

 

 

이 기술은 아직 개발도 되지 않은 기술입니다. 그런데 미래창조과학부는 전재만 와이너리가 이 기술로 와인을 생산했다고 엉터리주장을 하며 보도자료를 돌렸고 미래창조과학부 웹사이트는 물론 정부홍보웹사이트인 공감코리아에 올렸고 미래창조과학부를 믿은 언론들이 이를 대대적으로 보도하는 해프닝이 벌어졌습니다

 

동아원은 전재만과 이희상 운영와이너리에 기술개발을 위해 정부예산 36억원이상이 지원됐다고 하자 '단 3억여원'이라고 밝혔습니다만 실제로는 동아원 주장의 10배가 넘는 39억원이상이 투입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금방 밝혀질 사실조차 철저한 거짓말로 일관하는 것이 전두환 비자금의혹을 받고 있는 동아원과 이희상, 전재만의 모습입니다.

 

박근혜정부의 핵심부처인 미래창조과학부, 이게 바로 그 현주솝니다

그 현주소는 여깁니다 http://www.korea.kr/policy/mainView.do?newsId=148761895

2013/07/06 - [분류 전체보기] - 전재만 와이너리, 정부예산투입액은 39억원 - 동아원은 3억여원으로 거짓말

 

미래창조과학부.개발도 안된 전재만 와이너리기술, 창조경제성공사례로 대대적 홍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