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분류없음2012.05.07 14:01
Loading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의 부인 신연균씨가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재단법인 아름지기에는 이건희 삼성회장의 부인 홍라희씨를 비롯해 조현준, 이희상, 조태권, 박영주, 김영호씨등이 이사를 역임했으나 대표는 계속 신연균씨가 맡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재단법인 아름지기의 법인등기부 등본확인결과 아름지기는 2001년 12월 13일 설립돼 닷새뒤인 12월 18일 등기를 마쳤으며 설립이후 대표이사는 신연균씨가 맡아 왔으며 신씨는 대표권 제한규정에 의해 신씨외에는 대표권이 없다고 규정돼 있었습니다 


현재 아름지기 등기이사는 박철준, 안상균, 민현식, 김봉렬씨등 신씨를 포함해 5명이며 윤영각씨등 2명은 등기이사가 아닌 감사를 맡고 있습니다 


아름지기에는 홍라희씨가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역임했으며 조현준 효성사장, 이희상 동아원회장, 조태권 광주요회장, 김영호 일신방직 회장,등이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맡았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또 광주비엔날레 대표총감독을 맡았던 김선정씨가 2005년까지 이사를 지냈으며 이상해 성대교수와 한상호변호사등이 2005년부터 2009년까지 이사를 역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영주 이건창호회장도 2004년부터 2005년까지 이사를 지냈으며 이명희씨도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역임했으나 이건희 회장의 동생인 이명희 신세계회장이 아닌 동명이인으로 밝혀졌습니다.


이외에도 서재량, 김인숙, 이운경, 정청장, 정인숙씨등이 이사를 지냈으며 이동윤 주식회사 세하사장의 부인 남정우씨도 2005년부터 2008년까지 이사를 지냈습니다 



재단법인 아름지기는 또 전육 전 중앙일보 편집국장으로 부터 기부받은 한옥으로 체험관을 운영하고 있는 경남 함양에도 분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창원등기소에 등기를 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름지기 역대이사명단 법인등기부등본


아름지기법인 함양등기부등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